Jung Joon Young "공감 (SYMPATHY)" lyrics

언제부턴가 네가
보고 싶지 않았고
그 어느 샌가 네가
더 이상 필요한지 몰랐어
그래서 너는 떠났고
그렇게 갈라져버렸어
어쩌면 우린
아무런 감정도 없이
이별을 준비해야 했나 봐
서로 아플 것만 생각했지만
그랬던 기억마저도
이제는 사라지나 봐
돌이킬 수 없는 일을
내가 자초하고
모든 상황을 잔인하게 만들었어
똑같을 거란 그 말을
그 말을 인정해버렸어
끝났다는 그 말에
우리는 갈라져버렸어
어쩌면 우린
아무런 감정도 없이
이별을 준비해야 했나 봐
서로 아플 것만 생각했지만
그랬던 기억마저도
이제는 사라지나 봐
어쩌면 우린
아무런 조건도 없이
사랑만 했어야 했나 봐
먼저 아플걸 생각하는 것도
나눈 모든 얘기들도
그렇게 떠나가나 봐
어쩌면 우린
아무런 조건도 없이
사랑만 했어야 했나 봐
먼저 아플걸 생각하는 것도
나눈 모든 얘기들도
그렇게 떠나가나 봐
어쩌면 우린
미안한 감정도 없이
서로를 떠나야 했나 봐
사랑했던 우리의 추억들도
좋았던 기억마저도
그렇게 지나가나 봐